경기도의회-베트남 조국전선중앙위원회, 상생협력 교류 한 목소리 
경기도의회-베트남 조국전선중앙위원회, 상생협력 교류 한 목소리 
  • 김정혁
  • 승인 2024.06.04 20: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염종현 의장, 4일 접견실에서 베트남 대표단 접견
염종현 경기도의회 의장이 4일 접견실에서 베트남 조국전선중앙위원회 대표단을 접견하고 있다./경기도의회
염종현 경기도의회 의장이 4일 접견실에서 베트남 조국전선중앙위원회 대표단을 접견하고 있다./경기도의회

염종현 경기도의회 의장이 4일 의장 접견실에서 베트남 조국전선중앙위원회 대표단을 접견했다.

접견에는 서현옥(민·평택3) 의원이 함께 참석해 조국전선중앙위원회 응웬 휴 융 부위원장과 쩐 하이 린 위원 등 7명의 대표단을 맞았다.

아울러 베-한 기업인 및 투자협회 임원진이 배석했다.

이 자리에서 염 의장은 도의회와 베트남 주요 지역과  기관과의 협력 관계를 소개하며 위원회와의 교류 활성화 의지를 내비쳤다.

염종현 경기도의회 의장이 4일 접견실에서 베트남 조국전선중앙위원회 대표단을 접견하고 있다./경기도의회
염종현 경기도의회 의장이 4일 접견실에서 베트남 조국전선중앙위원회 대표단을 접견하고 있다./경기도의회

염 의장은 "도의회는 베트남 응에안성, 하남성과 친선연맹을 맺고 상호 방문을 추진하며 성공적 국제교류를 이어가고 있다"며 "베트남의 최고 전위(前衛) 기구인 조국전선중앙위원회의 이번 방문은 향후 경기도와 베트남 간의 국제교류를 보다 공고히 하는 좋은 계기가 될 것"이라고 평가했다.

특히 염 의장은 "대한민국과 베트남 관계의 구심점은 경제와 무역, 투자 협력"이라며 양국 간 경제 교류의 중요성을 강조하고 '모범적 상생 협력관계'를 이어갈 것을 요청했다.

이어 서 의원은 "경기도와 베트남이 상호 투자협력기회를 찾을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지원하겠다"며 "베트남 현지의 우리기업이 애로사항을 효과적으로 해소할 수 있도록 위원회에서 노력해 달라"고 당부했다.

이에 응웬 휴 융 단장은 "한국은 발전된 최첨단 기술력을 보유한 선진국이고, 베트남은 인적자원이 풍부한 만큼, 실효성 있는 기술교육 프로그램이 개발되길 바란다"며 "이번 접견을 시작으로 도의회와 베트남 여러 지역이 원활히 교류할 수 있게끔 조국전선중앙위원회도 노력하겠다"고 화답했다.

한편, 조국전선중앙위원회는 베트남 초대 대통령인 호찌민이 1955년 창설한 공산당 전위기구다.

현재 중앙위원회 상임위원 등 400여 명이 활동 중으로, 청년·문화·여성·농민·종교 등 베트남 내 모든 사회단체를 관할하며 민의를 수렴하는 역할을 수행한다.

제11대 경기도의회는 하남성, 응에안성 등 친선연맹 대표단을 4회 초청하고, 3회에 걸쳐 해당 지역을 방문하는 등 베트남과 활발히 교류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