염태영 수원시장 "시민과 수원특례시 완성하겠다"
염태영 수원시장 "시민과 수원특례시 완성하겠다"
  • 김정수
  • 승인 2019.01.10 15: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염태영 수원시장이 올해 시정운영방향에 대해 설명하고 있다./사진=수원시
염태영 수원시장이 올해 시정운영방향에 대해 설명하고 있다./사진=수원시

"시민 여러분과 한마음 한뜻으로 '수원특례시'를 완성하겠다."

지난 9일 권선구청 대회의실에서 열린 '2019 시민공감 열린 대화'에서 염태영 수원시장이 시민들에게 한 약속이다.

'시민공감 열린대화'은 권선구를 시작으로 10일 팔달구청, 11알 영통구청, 15일 장안구청에서 를 열고 시민들을 만난다.

또 2~4월에는 수원시 주요 사업 현장과 동 현안 지역 등을 방문해 시민들을 만나고, 의견을 들을 계획이다.

'시민공감 열린 대화'는 염 시장이 시민들에게 새해 시정 계획을 설명하고, 시민들의 다양한 의견을 수렴하는 시간이다. 권선구 열린대화에는 권선구민, 기관·단체 관계자 등 300여 명이 참석했다.

염 시장은 이 자리에서 "2018년은 수원 휴먼주택 등 시민을 위한 복지 정책을 펼치고 자치분권·특례시 실현을 위한 기반을 다진 해였다"며 "올해도 시민을 위한 맞춤형 일자리 지원 등 모두가 만족할 수 있는 정책을 펼치며 오직 시민만 바라보고 열심히 달리겠다"고 말했다.

이어 "수원시 승격 70주년인 2019년은 '더 큰 수원'이 시작되는 특별한 해"라며 "시민 여러분과 한마음 한뜻으로 '수원 특례시'를 완성하겠다"고 덧붙였다.

또 염 시장은 '수원형 자치분권'을 소개하며 "시민들과 가까운 현장에서 일어나는 문제는 구청장이 책임지고 신속히 해결하도록 하고, 시민들이 꼭 필요로 하는 다양한 특성화 사업을 실현하겠다"고 설명했다.

주민들인 염 시장이 자동차복합단지·사회복지타운·서수원 지역 종합병원 조성 등 권선구에서 진행하고 있는 사업을 소개하자, 소방도로 확보, 공공시설 건립, 도로 개설·확장, 유휴 부지 활용 등을 건의했다.

염 시장은 이에 "앞으로 지역 현안 지역을 찾아가 될 수 있는 대로 많은 시민의 목소리를 들을 것"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